사)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이사회,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유치를 위한 결의
상태바
사)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이사회, 경기도 공공기관 이전 유치를 위한 결의
  • 이양우 기자
  • 승인 2020.07.16 23: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이양우 기자]

사)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이사회(이사장 최용덕) 회원 20명은 지난 15일 동두천시청에서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를 위한 결의를 다졌다.

동두천시자원봉사센터 이사회는 ‘특별한 희생엔 특별한 보상’을 강조하는 민선7기 경기도가 남부에 집중된 도 산하 공공기관을 분산배치해 지역 간 균형발전을 도모하고, 북부지역·접경지역·자연보전권역 등에 부족한 행정 인프라를 구축해 주민들의 수요에 적극 부응하기 위한 조치로, 일자리재단 등 5개 공공기관을 이전한다고 발표한 것을 환영하면서, 동두천시에 경기도일자리재단과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 등 2개 기관이 유치되기를 결의했다.

동두천시는 정부에서 균형발전이 필요하다고 인정한 도시보다도 더 어려움을 겪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다른 지자체보다 비교 우위에 놓인 것은 주한미군 공여지이다.

도시 전체면적의 42%를 주한미군에게 제공하고, 70여 년을 대한민국 안보의 중추적 역할을 하고 있으나, 낙후, 군사도시 등 부정적으로 표현되고 있고, 이제는 주둔 미군 급감으로, 지역경제가 벼랑 끝으로 몰리고, 정주 여건은 개선되지 않아, 인구는 계속 감소하고 있는 현실이다.

현재 동두천시는 도내 공공기관 이전 대상지역 최적지라고 판단하고, TF팀을 구성하여, 경기도 산하 공공기관 중 경기도일자리재단과 경기도시장상권진흥원을 유치하기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양우 기자 yangwoo0000@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