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16:02 (수)
국토부, ‘안심도로 공모전’ 시상식 개최
상태바
국토부, ‘안심도로 공모전’ 시상식 개최
  • 김덕녕 기자
  • 승인 2020.07.14 13: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덕녕 기자] 보행자 교통사고 감소에 효과적인 ‘안심도로’의 인식확산을 위해 지난 3월부터 시행한 대국민 안심도로 공모전 결과가 발표되었다.

국토교통부는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도로협회와 공동으로 추진한 이번 공모전에 총 135건이 접수되었으며 이중 19건의 우수작을 선정하여 14일 시상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보행안전 및 차량감속 유도를 위한 교통정온화 시설 적용 우수사례’ 공모전은 지난 3월부터 5월말까지 진행되었으며, 일반 국민들의 아이디어 혹은 지자체 등의 안심도로 설계도면을 접수, ‘창의성’, ‘현실성’ 등에 대한 전문 평가단의 평가를 거쳐, 아이디어 12팀, 설계 7팀 등 총 19개 팀의 수상작을 선정하였다.

주요 선정작은 다음과 같다.

(아이디어 부문) ‘어린이 안심 횡단보도’를 제안한 ‘홍익인간’팀이 최우수작으로 선정되어 국토교통부 장관상과 상금 200만 원을 수상하였다. ‘어린이 안심 횡단보도’는 횡단보도 앞·뒤에 운전자의 시야를 확보 할 수 있는 안전구역을 설정하여 어린이 교통사고를 획기적으로 예방할 수 있다는 측면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외, 차량이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보행 신호등 측면 방향 조정, 친환경 안전해안 보행도로 등 총 12개 아이디어가 우수작으로 선정되었다.

(설계 부문) ‘미래로 교통정온화 사업’을 시행한 ‘인천광역시’ 팀이 선정되어, 국토교통부 장관상과 상금 400만 원을 수상하였다. ‘인천광역시팀’은 보행자 중심 도로 공간 조성을 위해 차로 축소, 녹지공간 조성, 보도 폭 확장, 다양한 교통정온화 시설 도입 및 경관까지 고려한 뛰어난 디자인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이외, 도시재생과 연계하여 지역주민들의 의견 적극반영 등 뛰어난 사업방식이 부각된 김천시, 안동시 등도 우수작으로 선정되었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수상자들을 포함하여 한국교통안전공단, 한국도로협회 등 도로교통안전 관련 기관들이 함께 참여하여 안심도로 필요성에 대한 공감대를 확인하였다. 국토교통부 주현종 도로국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안심도로에 대한 인식 확대를 기대한다고 하면서, 안심도로가 전국에 확산되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이겠다”라고 밝혔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