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 코로나19 극복 위해 일자리 2800개 풀었다
상태바
시흥시, 코로나19 극복 위해 일자리 2800개 풀었다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0.07.12 21: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시흥시(시장 임병택)는 코로나19로 인한 경기침체 극복을 위한 [그린 시흥 3000++’ 희망일자리] 사업 참여자를 모집한다.

[그린 시흥 3000++ 희망일자리] 사업은 취업취약계층, 실직·폐업자, 무급휴직자, 특수고용·프리랜서 등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시민에게 일자리를 제공해 생계를 보호하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기획됐다.

현재 모집 중인 일자리는 △생활방역 △골목상권 및 소상공인 회복 △문화예술분야 환경개선 △긴급 공공업무지원 등 171개 사업 2,800개다. 직종별로 다르지만, 1일 4~8시간 주 5일 근무를 원칙으로 한다.

만 18세 이상인 근로능력이 있는 사람 중 지역경제 침체로 생계지원이 필요한 시흥시민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다만, 취업취약계층 및 코로나19로 실직한 사람이나 휴ㆍ폐업 자영업자, 특수고용자, 프리랜서 등을 1순위로 선발하며, 전일제 직접 일자리사업에 참여 중이거나, 공무원 가족 등은 참여가 제한된다.

참여를 원하는 사람은 7월 10일부터 20일까지 구비서류를 지참해 시흥시 종합일자리센터나 시흥여성새로일하기 지원본부 또는 동행정복지센터로 방문접수하거나 이메일(shjob@korea.kr) 접수하면 된다.

참여자는 4대보험에 가입되며, 시급 8,590원과 주휴수당, 월차수당, 간식비를 지급받는다. 자세한 내용 및 신청서는 시흥시 홈페이지 고시공고란 [그린 시흥 3000++] 희망일자리 사업 모집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임병택 시흥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경제적으로 어려운을 겪는 시흥시민들에게 [그린 시흥 3000++ 희망일자리] 사업이 희망으로 나아가는 징검다리 역할할 수 있기를 바란다”며 “2,800개 일자리 이 외에도 다양한 일자리를 발굴해 시민 생활 안정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겠다”고 말했다.

[그린 시흥 3000++ 희망일자리] 사업 관련 문의는 시흥시 종합일자리센터(031-310~6257)로 하면 된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