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2 12:27 (수)
'악취 잡아라' 완주군 하절기 점검 강화
상태바
'악취 잡아라' 완주군 하절기 점검 강화
  • 이나래 기자
  • 승인 2020.07.09 2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간점검‧모니터링 강화‧악취포집 등 실시
악취배출허용기준 초과한 사업장 주로 점검

[KNS뉴스통신=이나래 기자] 완주군이 악취 민원이 급증하는 하절기를 맞아 점검을 강화하고 있다.

9일 완주군에 따르면 지난해 하절기 점검결과 악취농도가 발생되는 사업장 및 악취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한 사업장을 위주로 점검을 실시해 악취농도가 높은 사업장에 대해서는 악취포집을 병행하고 있다. 

악취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할 경우 악취방지법에 따라 처분할 예정이다. 

또한, 지난 6월 산단 내 악취유발업체를 순찰해 악취가 발생되는 사업장에 대해서는 자체점검토록 안내했다.

이에 더해 완주군은 봉동 산업단지 내 설치된 악취모니터링시스템 4대 중 노후화된 시스템 3대를 지난달 교체 완료하고, 모니터링 요원의 활동을 통한 지속적인 모니터링으로 악취 발생시 선제적 대응 등 악취배출원 관리를 위해 총력을 기하고 있다. 

악취민원 발생이 많은 축사는 시설밀폐, 악취저감제 사용 권고 등을 통해 악취가 저감될 수 있도록 권고하고, 야간 악취포집도 병행해 악취배출허용기준을 초과할 경우 가축분뇨의 관리 및 이용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분할 예정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하절기 악취 민원 급증을 예상해 야간 점검을 실시하게 됐다”며 “산단 업체와 축산농가의 관심과 노력을 당부하고, 행정적으로도 지속적으로 지원해 악취 최소화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나래 기자 bonitarey@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