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20:41 (목)
익산‘역사가문화로’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청소년 영어 해설사 양성
상태바
익산‘역사가문화로’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청소년 영어 해설사 양성
  • 우병희 기자
  • 승인 2020.07.09 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익산시 중앙동‘역사가문화로’ 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는 원광정보예술고등학교, 이일여자고등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청소년 영어 해설사’양성과정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청소년 영어 해설사’양성과정은 도시재생 뉴딜사업(역사가문화로) 중 원도심 역사·문화·관광자원 발굴 및 루트화 사업 중 하나이다.

 이번 과정은 ‘익산의 문화유산’, ‘영어 시나리오’,‘원도심 관광 가이드’, ‘유튜브 활용법’ 등 총 18회의 이론과 실습 교육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7월부터 12월까지 운영된다.

교육을 받은 학생들은 원도심의 다양한 자원들을 배우고 실용 영어를 사용하여 유튜브를 기반으로 온·오프라인을 오가며 내외국인들에게 적극적으로 익산을 홍보할 수 있게 된다. 

교육에 참가한 A 학생은 “실용영어도 공부하면서 그동안 몰랐던 우리 지역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게 되어 보람 있다 ”고 말했다.

익산시는 이처럼 청소년들이 도시재생 사업을 통해 지역을 이해하고, 지역과 함께 성장할 수 있는 양질의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기획 추진하고 있다.

‘역사가문화로’도시재생현장지원센터 최현우 팀장은“미래를 이끌어갈 청소년들이 내가 태어나고 성장한  자랑스런 내 고장의 지역자산을 제대로 배우고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