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7 13:12 (금)
군위군, 양파 기계화 수확 농번기 농업인에 큰 보탬
상태바
군위군, 양파 기계화 수확 농번기 농업인에 큰 보탬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7.03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군위군
사진=군위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 군위군은 지난 6월 9일부터 30일까지 지역 내 양파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양파 기계화 수확을 통한 농촌일손돕기로 30농가 25ha를 수확해 양파재배 농가의 큰 호응을 얻었다.

농촌사회의 고령화와 코로나19로 인한 외국인 노동자의 입국 지연 등으로 만성적인 일손 부족에 애타는 농업인들에게 양파 기계화 수확은 가뭄에 단비와 같은 역할로 수확 작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들이 적기에 수확해 실질적인 도움은 물론 양파 수확 기계화의 조기정착을 유도했다.

양파 기계화 수확은 하루 2ha 이상 작업량과 인력대비 수확 30%의 인건비 절감효과가 있어서 기계수확에 대한 농업인들의 반응과 기대는 폭발적이다.

소보면 신현진 농가는 “수확철 일손 부족하고 궂은 날씨에 적기 수확을 못해 애를 태웠는데 기계화 수확으로 2ha을 하루 만에 다하게 되어서 너무 감사하다”며 “향후 밭작물 기계화만이 농업경쟁력을 높이는데 유일한 대안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김영만 군위군수는 “농촌의 만성적인 문제인 일손 부족과 대내외적인 여건이 갈수록 심각해지고 있는 시점에 유일한 대안책은 밭작물 기계화를 조기에 정착시키는 것이라며 농업기계 임대사업을 더욱 활성화시켜 농가의 일손 부족과 농기계 구입 부담을 덜어 농가 소득 증대로 농업인들에게 실질적인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