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4 23:51 (화)
21대 국회개원 국회조찬기도회 “하나님의 공의와 정의를 실천하는 국회 되길”
상태바
21대 국회개원 국회조찬기도회 “하나님의 공의와 정의를 실천하는 국회 되길”
  • 김덕녕 기자
  • 승인 2020.06.25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대 국회개원 국회조찬기도회 기념 촬영

[KNS뉴스통신 김덕녕 기자] 21대 국회 개원 국회조찬기도회가 24일 오전 7시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대한민국 국회조찬기도회가 주최하고 한국교회총연합이 주관했다. 협력은 한국교회연합과 한국장로교총연합회, 세계한국인기독교총연합회가 함께 드려졌다.

기도회에는 기독국회의원 60여 명과 교계 주요지도자 등 200여명이 방역 수칙을 준수한 채 참석했다.

예장합동 부총회장 소강석 목사(한교총 사회정책위원장)의 사회로 진행된 기도회에서 김태영 한교총 대표회장은 개회사에서 “기독교 정체성을 바탕으로 신실한 기독정치인으로서 국가발전에 힘쓰고 선을 지향하는 입법 활동을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진표 국회조찬기도회장은 환영사에서“1948년 5월 31일 제헌국회 당시 목사였던 이윤영의원의 기도로 개원했다”면서 “코로나19사태에서 K방역 모범국가의 힘을 살려 세계 경제의 동반침체 위기 속에 민생경제 회복과, 남북문제 해결 등 산적한 과제 앞에, 여야를 떠나 기독 국회의원들이 앞장서서 국민의 신뢰를 회복하도록 기도하며 함께 나아가자”고 말했다.

설교를 맡은 기독교대한하나님의성회 대표총회장 이영훈 목사는 국회조찬기도회 부회장 이채익 의원(미래통합당)과 총무 송기헌 의원(더불어민주당)이 봉독한 시편(101:1-2)과 마태복음(6:31-33)을 인용해 “하나님의 공의와 사랑이 균형을 이루는 국회가 되도록 , 21대 기독 의원들이 공의롭고 인자한 지도자, 하나님 앞에 인정받는 지도자가 되어 역사가운데 오점을 남기지 말고 영원히 하나님의 사람들이 될 것”을 당부했다.

대표기도를 맡은 김종준 예장합동 총회장은 “21대 국회에 믿음의 사람들을 모아주셔서 감사하며 ,국민의 대표로서 다윗과 솔로몬에게 주셨던 지혜와 권세, 능력을 허락해 달라”고 기도했다.

특별기도는 류정호 목사(한교총 대표회장,)가 21대 국회와 대한민국을 위해, 문수석 목사(한교총 대표회장)가 코로나19 극복과 국가안정을 위해, 김수읍 목사(한장총 대표회장)가 한국교회와 민족복음화를 위해 각각 기도했다.

사랑의교회 오정현 목사는 축하메세지에서 “여야, 진보, 보수를 초월해 하나 되어 영적강국이 될 수 있도록 힘써 달라”고 말했다.

격려사에 한교연 대표회장 권태진 목사는 “솔로몬처럼 듣는 마음을 달라고 기도하는 국회의원들이 돼 달라”고 당부했고, 세기총 대표회장 조일래 목사는 “국민의 눈치를 보고 하나님의 뜻이 어디에 있는 지 바라보는 국회의원들이 돼 달라”고 말했다.

또한 한국기독교교회협의회(NCCK) 회장 윤보환 감독은 “입법을 하는 국회의원으로서 자신을 아름다운 나라로 세워 ,국민들에게 행복한 삶을 주겠다는 자세로 임해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병석 국회의장은 “21대 국회가 여야를 초월해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할 때 하나님께서 지혜와 용기를 주시고 함께 하실 것을 믿는다”면서 “우리 정치가 갈등과 분열이 아니라 화해와 일치를 이룰 수 있도록 한마음으로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태년 원내대표(더불어민주당)와 김기현 의원(미래통합당)은 감사인사를 전했으며, 신평식 목사(한장총 사무총장)의 참석자소개, 장헌일 목사(국회조찬기도회)의 국회조찬기도회 소개와 안내에 이어,장종현 목사(예장백석 총회장)의 축도와 새에덴교회 앙상블, 여의도순복음교회 베들레헴중창단이 찬양으로, 21대 국회개원 국회조찬기도회를 은혜롭게 드려졌다.

국회조찬기도회는 1965년 2월 27일 김영삼,김종필,박현숙,정일형 의원 등 여야의원 20여명으로 시작해 올해 55주년이 되었으며, 매월 국회에서 국회조찬기도회를 갖고 있다.

 

김덕녕 기자 kd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