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11:15 (토)
대한적십자봉사회 양산지구, ‘사랑의 밥차’ 운영
상태바
대한적십자봉사회 양산지구, ‘사랑의 밥차’ 운영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0.06.03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적십자봉사회 양산지구 , ‘사랑의 밥차’운영<사진=양산시>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대한적십자봉사회 양산지구협의회(회장 이원혜)에서는 지난 2일 저소득 취약계층을 위한‘사랑의 밥차’를 운영했다고 3일 밝혔다.

사랑의 밥차’는 대한적십자봉사회 양산지구협의회에서 매년 운영하며 관내 독거노인들에게 점심식사를 제공해왔으나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잠정적으로 운영을 중단한 상태였다.

이에 코로나19 상황의 장기화에 따라 현장 배식이 아닌 도시락 전달 방법으로 밥차 운영을 재개해 단체 무료급식을 대신했다. 

또한 6월 넷째 주까지 매주 화요일 11시 30분부터 150개의 도시락이 제공될 예정이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봉사자 및 어르신 모두를 대상으로 발열검사를 실시하고 충분한 거리를 유지하며 안전을 최우선시 하면서 진행하고 있다. 

한편 김민서 여성가족과장은 “모두 힘들고 어려운 시기지만 취약계층 어르신들의 끼니를 걱정하고 더운 날씨에도 함께 참여해 주시는 적십자봉사회 회원분들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지역사회 곳곳에서 많은 분들의 아름다운 봉사와 응원이 지금의 위기를 빨리 극복할 수 있는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