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22:38 (토)
장수군, 코로나19 관련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을 위한 소비촉진운동 추진
상태바
장수군, 코로나19 관련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을 위한 소비촉진운동 추진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6.02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장수군은 코로나19로 침체된 경제를 살리고 전통시장 및 소상공인을 위한 소비촉진 운동을 이달 5일까지 추진한다.

2일 장수군에 따르면 이번 소비촉진운동은 장영수 군수와 공직자들이 장수·산서·번암·장계시장 등 전통시장과 상가 등을 방문해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격려하고 ‘전통시장에서 장보기’, ‘우리 고장 식당에서 식사하기’등 으로 장수군긴급재난지원금 및 정부재난지원금 사용을 촉진한다.

지난 1일 번암장날 시장 방문을 시작으로 2일에는 산서면시장, 3일 장계시장, 4일 천천시장, 5일 장수시장 등을 방문해 소상공인들을 격려함과 동시에 소비촉진 운동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독려한다.

장수군은 6월 한 달 동안 장수군청 구내식당 휴무를 기존 주1회(수)에서 주2회(월,수)로 확대 운영해 군청 직원 모두가 관내식당 및 소규모점포를 적극 이용하는데 동참한다.

또한 경제 활력 회복을 위해 장수사랑상품권 10%특별할인 판매를 2월 27일부터 6월 30일까지 진행하고 있으며 시중에 장수사랑상품권이 각종 재난지원금지급 60억원, 10% 특별할인판매 56억원으로 총 116억 원 정도가(2020.5.31.기준) 유통되고 있다.

상품권 이용이 늘어남에 따라 장수사랑상품권 취급 가맹점도 코로나19관련 할인 전보다 1.5배 상승하여 577개소가 등록됐다.

장영수 군수는 “각종 재난지원금 및 특별할인판매로 지급된 장수사랑상품권의 소비 촉진으로 우리군민 모두가 힘을 모으면 코로나19로 어려운 경제상황을 잘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며 “우리 시장에서 우리 고장 상품을 구매하고 우리 고향 맛집에서 건강한 식사를 하며 경제까지 회복할 수 있는 소비촉진 운동에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