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10:33 (월)
전주시, 야호학교 온라인 발대식 개최하고 1기 프로젝트 출발
상태바
전주시, 야호학교 온라인 발대식 개최하고 1기 프로젝트 출발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5.31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호학교 청소년과 틔움교사 등 90명 화상채팅 프로그램 이용해 참여, 첫 팀별 온라인 활동 실시
오는 8월 초까지 스스로 고민하며 직접 기획한 프로젝트 수행, 결과 공유 위한 발표회도 예정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전주시가 청소년을 창의력과 자기주도력을 갖춘 인재로 키우기 위해 올해도 전주형 창의교육인 야호학교 운영에 착수했다.

시는 30일 야호학교 참여 청소년 70명과 청소년들의 길잡이 교사인 틔움교사 등 9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온라인 화상채팅 프로그램을 활용해 ‘야호학교 2020년도 1기 프로젝트 발대식’을 가졌다.

야호학교는 청소년들이 방과 후 시간과 주말, 방학 등을 활용해 스스로 하고 싶은 것에 대해 생각하고 행복한 삶을 만들어 갈 기술을 배우는 전주형 창의교육모델로, 아동·청소년의 건강하고 행복한 성장을 돕는 전주시 야호프로젝트의 핵심 사업이다.

이날 온라인 발대식에서는 지난 해 야호학교 활동에 참여한 청소년 3명이 야호학교에 대해 소개했으며, SNS를 활용해 임시 팀을 구성한 뒤 팀별 온라인 활동을 실시했다.

야호학교 1기 프로젝트에 참여한 청소년들은 오는 8월 초까지 자신들이 스스로 고민하며 직접 기획한 프로젝트를 또래친구와 함께 실제로 수행하게 된다. 이 과정에서 온라인 및 소규모 오프라인 모임을 통해 다양한 활동들을 경험하게 된다.

또한 야호학교 참가자들은 프로젝트가 완료된 이후 부모, 지역 주민 등과 함께 활동성과를 공유하는 프로젝트 발표회 시간도 갖게 된다.

이날 발대식에 참여한 한 청소년은 “실제로 만나지 못하고 온라인으로만 친구들과 이야기를 나누게 돼 아쉽지만 앞으로 진행될 프로젝트 활동들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최현창 전주시 기획조정국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직접 만나서 서로 소통하며 이끌어야 하는 청소년 프로젝트에 어려움이 있다”면서 “위기 상황도 극복해 낼 우리 청소년들의 잠재력을 믿으며, 향후 활발한 활동이 이뤄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야호학교 활동과 관련 기타 자세한 사항은 전주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하거나, 전화로 문의하면 된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