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7 21:02 (일)
김해시, 커뮤니티케어 민관협의체 회의 개최
상태바
김해시, 커뮤니티케어 민관협의체 회의 개최
  • 박광식 기자
  • 승인 2020.05.29 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문가 60명 참여 추진상황과 신규 사업 논의
(사진제공=김해시)
사진=김해시

[KNS뉴스통신=박광식 기자] 경남 김해시는 28일 중소기업비지니스센터에서 지역사회 통합돌봄 민관협의체(위원장 최분이) 회의를 개최했다. 코로나19 사태로 1분기 개최가 취소되면서 올해 처음으로 열린 이날 회의에는 시 복지, 보건의료분야 전문가와 관계 공무원 등 6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지난해부터 시에서 추진 중인 보건복지부 공모사업 노인분야 지역사회 통합돌봄(커뮤니티케어) 선도사업의 추진상황과 2020년 신규 추진 사업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시는 지역사회 통합돌봄 모형으로 협력 의료기관과 복지기관이 서로 협업해 수술 후 퇴원한 노인에 대해 필요한 서비스를 공유하고 회복기간 동안 주거·돌봄·요양·의료를 연계한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올해는 참여 기관을 확대하고 연계방식을 매뉴얼화 해 모형의 완성도를 높이기로 했다.

또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가장 중요한 요소인 케어안심주택이 LH의 지원으로 올 하반기 건축에 들어감에 따라 가장 적합한 케어안심주택 조성을 위해 복지, 보건의료, 주거분야 전문가들간의 의견을 교류했다.

최 민간위원장은 “복지, 보건의료분야 민간전문가와 관련 공무원들이 서로 협업해 우리시가 지역사회 통합돌봄 선도사업 지자체 중 최우수 지자체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자”고 말했다.

박광식 기자 bks7890@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