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23:08 (수)
임실군 청년회의소(JCI), 성수면 독거노인 찾아 집수리 재능기부
상태바
임실군 청년회의소(JCI), 성수면 독거노인 찾아 집수리 재능기부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5.25 1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임실군 청년회의소(회장 김태호)는 성수면 성수리 지암마을에서 40년 동안 홀로 생활하시는 송모 할머니(85세)댁을 찾아 집수리 재능을 기부했다.

이번 재능 기부는 주거환경개선사업 봉사활동으로 지난 18일부터 1주일간 회원 8명과 함께 봉사 활동을 실시했다.

송모 할머님은 60년 된 흙집에서 푸세식 화장실과 부엌도 없이 어렵게 생계를 유지하고 있었다.

임실군 청년회의소 회원들이 직접 모금한 회비와 회원 8명의 재능기부, 군 주민복지과 희망복지지원단, 사회복지협의회 좋은이웃들, 노인종합복지관 후원 등 여러기관이 힘을 합쳐  실내 화장실, 부엌의 씽크대, 욕실 등을 설치하는 봉사활동을 전개했다.

도움받은 송모 어르신 자녀는 “경제적인 형편으로 집수리에 대해 엄두를 내지 못했는데, 여러모로 도움을 주신 분들께 너무 감사하다며, 이제는 어머니께서 겨울에도 따뜻한 물로 씻고 밤에도 화장실을 이용하실 수 있게 돼 맘을 놓을 수 있게 됐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김태호 회장은 “어려운 처지에 있는 독거 노인을 위한 보람차고 뜻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소외된 이웃을 위해 미력하지만 더욱 노력하고 열심히 활동하겠다”고 전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