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4 15:32 (토)
경산시 남천둔치는 금계국으로 황금 물결 장관 연출
상태바
경산시 남천둔치는 금계국으로 황금 물결 장관 연출
  • 안승환 기자
  • 승인 2020.05.25 1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산시 남천둔치에 활짝 핀 금계국이 황금물결을 이루고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사진=경산시]
경산시 남천둔치에 활짝 핀 금계국이 황금물결을 이루고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사진=경산시]

[KNS뉴스통신=안승환 기자] 경북 경산시(시장 최영조) 남천둔치에는 5월 25일 현재 활짝 핀 금계국이 황금물결을 이루고 장관을 연출하고 있다. 남천둔치 백옥교에서 서옥교 구간 약 10,000㎡면적에 걸쳐 피는 금계국은 수세가 강해 매년 시민들에게 화사한 봄기운을 전하고 있다.

금계국은 다년생 숙근초화로 기온이 높아진 지금은 5월 중순 이후 절정을 이루며 꽃 모양이 가을철 코스모스와 비슷하고 진한 황색을 띠는 게 특징이다. 금계국 조성지에 이어 2017년도에 조성된 남천둔치 어울림 야생화단지는 5,000㎡ 면적에 이르며 샤스타데이지, 가우라 등을 시작으로 26종의 야생화가 봄에서 가을까지 연이어 개화한다.

경산시 한 관계자는 “가을철 색다른 전경을 위해 현재 남천둔치 그라스원 조성공사를 현재 시행 중이며 핑크뮬리, 수크령, 팜파스그라스 등 다양한 초화류들이 연출하는 하천 경관을 감상 할 수 있을 것이다”고 전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앞으로도 생활권 도시림 조성 및 개선을 위해 경산시 내 유휴지 등을 적극 발굴, 활용할 것이며, 살기 좋은 행복건강도시 실현에 앞장서 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안승환 기자 no1new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