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23:07 (토)
밀양署, 외사자문협의회 ‧ 외국인명예경찰대 합동 외국인 다중운집지역 특별치안활동
상태바
밀양署, 외사자문협의회 ‧ 외국인명예경찰대 합동 외국인 다중운집지역 특별치안활동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0.05.23 2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명예경찰대 합동 외국인 다중운집지역 특별치안활동기념 찰영<사진=밀양경찰서>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 경남 밀양경찰서 (서장 박준경)는 외국인 다중운집지역인 밀양전통시장 내 아시안마트 일대에서 외국인 명예경찰대와 외사자문협의회원들과 합동으로 특별치안활동을 실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특별치안활동은 ‘사람이 보이면 일단 멈춤’교통사고예방 캠페인 홍보로 외국인 교통범죄 예방과 코로나19 안전수칙 및 자가격리 홍보물을 배포해 방역사각지대의 불법체류 외국인의 코로나 19 자진검진을 유도하기 위해 실시했다.

또 순찰활동 후 외사자문협의회(회장 주보원)와 외국인 명예경찰대원이 간담회를 실시했으며, 앞으로 활동 방안 및 지원 등에 대해 의견을 나누었다.

한편, 명예경찰대장 황모씨는(여, 53세)“코로나19로 몇 달만에 활동을 했는데 명예경찰대원들이 자국 커뮤니티를 통해 홍보해 외국인으로 인한 코로나19의 확산과 교통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