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7 10:57 (일)
육군종합행정학교 익명의 소령, 또다시 온정의 손길... 2년째 봉사활동
상태바
육군종합행정학교 익명의 소령, 또다시 온정의 손길... 2년째 봉사활동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05.18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동군드림스타트에 100만원 상당 손세정제 200개 전달
육군종합행정학교 한 소령이 지난달에는 취약계층 아동을 위해 100만원의 상당의 빵, 두유, 마스크 등을 기탁한데 이어, 5월에도 영동군 드림스타트에 100만원 상당의 거품 손세정제 200개를 기탁했다. [사진=영동군]
육군종합행정학교 한 소령이 지난달에는 지역 취약계층 아동을 위해 100만원의 상당의 빵, 두유, 마스크 등을 기탁한데 이어, 5월에도 100만원 상당의 거품 손세정제 200개를 기탁했다. [사진=영동군]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영동군 양강면에 위치한 육군종합행정학교 한 소령이 영동군드림스타트에 또다시 온정의 손길을 보내 지역사회를 훈훈하게 했다.

지난 4월 영동군의 철저한 코로나19 방역 활동에 감사하다는 편지와 간식 등을 취약계층의 아동들을 위해 전달했던 이 익명의 소령이, 가정의 달인 5월에도 영동군 드림스타트에 100만원 상당의 거품 손세정제 200개를 전달해 왔다.

이 소령은 매달 월급의 일정 부분을 조금씩 모아 기부를 틈틈이 실행하고 있는 영동군의 주민이다.

지역사회와 함께하고 군민을 위한 이웃 사랑을 실천하고자, 영동읍 독거노인 가사지원 봉사활동, 노인복지시설 방문 봉사활동 등을 2년째 이어오고 있다.

지난달에는 취약계층 아동을 위해 100만원의 상당의 빵, 두유, 마스크 등을 기탁한 바 있다.

군 인사발령으로 3년 전부터 영동군에 거주하면서 지역 내 주민을 위한 이웃사랑을 몸소 실천하고자, 월급의 일부분을 조금씩 모아 도움이 필요한 아동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기부활동을 지속 이어오고 있다.

특히, 이번 거품 손세정제는 코로나 19 감염 예방을 위해 취약계층 아동들이 건강한 생활수칙을 마련하는데 도움을 주고, 청정 영동을 지키는데 군민의 한명으로 조금이나마 힘을 보태고자 나눔을 실천하게 됐다.

한편, 영동군 드림스타트는 기탁된 거품 손세정제를 아동통합사례관리 대상으로 관리하고 있는 100가구 전가구를 방문해, 코로나 19 예방 수칙 안내와 함께 전달할 계획이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