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22:48 (목)
충청대, '과학벨트 창업캠퍼스 지원사업'에 선정돼
상태바
충청대, '과학벨트 창업캠퍼스 지원사업'에 선정돼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05.14 1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11월에 열린 창업경진대회 시상식 모습 [사진=충청대]
2019년 11월에 열린 창업경진대회 시상식 모습 [사진=충청대]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충청대학교(총장 오경나)가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실시하는 '과학벨트 창업캠퍼스 지원사업'에 선정됐다고 14일 밝혔다.

'과학벨트 창업캠퍼스 지원사업'은 대학 혁신자원을 활용, 대학내 창업문화를 혁신하고, 대학 창업교육이 실전창업 및 일자리로 연계될 수 있도록 하는 것으로 지역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목적을 두고 있다.

사업비는 1년에 2억 5천만원(2년간 총 5억원)이며, 대학기술 및 자원 등을 활용한 유망 예비 창업자 발굴, 창업아이템 검증 등 기술창업과 창업성장 지원활동 비용 등을 지원하게 된다.

충청대는 사업자에 선정됨에 따라 예비창업자 플랫폼 구축, 창업교육 및 지원프로그램 운영, 창업 멘토 및 코칭지원, 예비창업자 창업활동 지원, 창업역량교육 활성화 등을 추진하게 된다.

4차 산업혁명을 맞아 창의융합 교육을 위해 설치한  메이커 스페이스랩 [사진=충청대]
4차 산업혁명을 맞아 창의융합 교육을 위해 설치한 메이커 스페이스랩 [사진=충청대]

정식항 산학협력단장은 “대학에 구축된 예비창업공간, 메이커 스페이스랩 등 창업인프라를 활용해 학생들의 창업활동을 지원할 계획”이라며, “다양한 창업 관련 지원과 플랫폼 구축을 통해 창업거점대학으로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충청대는 학생들이 최적의 환경에서 창업의 꿈을 이루도록 지원하기 위해, 이동형 1인 방송장비실과 예비창업실 등의 창업인프라 구축은 물론, 창업교과목 정규과정 개설, 창업휴학제도, 창업전문가 멘토링제도, 시제품 제작지원 등에도 나서고 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