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18:45 (월)
영양군, '안녕한 한 끼! 도시락 지원' 사업 추진
상태바
영양군, '안녕한 한 끼! 도시락 지원' 사업 추진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5.1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녕한 한 끼! 영양(營養)도 드림’
영양군과 영양군종합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관내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 결식 예방을 위해 도시락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 [사진=영양군]
영양군과 영양군종합자원봉사센터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관내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 결식 예방을 위해 도시락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 [사진=영양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영양군과 영양군종합자원봉사센터에서는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관내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 결식 예방을 위해 농협중앙회에서 후원하고 이마트와 한국중앙자원봉사센터가 협업해 도시락을 지원하는 ‘안녕한 한 끼! 도시락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

영양군종합자원봉사센터에서는 13일~28일까지 주 2회(수·금요일) 314개(총 942개)의 도시락을 읍·면의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에게 직접 전달하고 직접 만든 카스텔라 및 각종 반찬도 함께 배달한다.

김길동 센터장은 “이번 '안녕한 한 끼! 도시락 지원' 사업을 통해 취약계층 및 결식노인들의 생활에 보탬이 되고 지역의 자원봉사 활동이 꾸준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오도창 영양군수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경제가 위축되고 사회가 힘든 상황인데도 취약계층 및 결식노인에게 도시락과 반찬을 배부해 준 영양군종합자원봉사센터 직원 및 봉사자들에게 감사하고 마지막까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다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전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