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22:48 (목)
2020년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 본격 시동
상태바
2020년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 본격 시동
  • 김재형 기자
  • 승인 2020.05.13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며 지난 11일 사회서비스형 참여자 직무교육을 시행했다.
2020년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리며 지난 11일 사회서비스형 참여자 직무교육을 시행했다.

[KNS뉴스통신=김재형 기자] 한국노인인력개발원이 코로나19로 인해 지연·중단된 2020년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을 5월 중순부터 순차적으로 재개한다고 13일 밝혔다.

개발원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해 당초 지난 2월 시작 예정이던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은 잠정 연기되었으나 이달 초 코로나19 방역 체계가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되면서 사업을 추진하게 되었다는 설명이다.

올해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은 3만 7천개의 사업량을 목표로 추진한다.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은 노인의 경력과 활동역량을 활용하여 지역사회 돌봄, 안전 등 사회적 도움이 필요한 영역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특히, 금년에는 지역사회 취약계층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생활밀착형’ 서비스 제공 사업들을 신규로 추진한다.

개발원은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의 본격 추진에 앞서 참여자교육을 온‧오프라인으로 하고 있다. 지난 4월부터 노인을 대상으로 한 1:1 학습 또는 소규모 온라인 강의 등 비대면 온라인교육 시스템을 구축하고, 기초적인 직무정보를 전달했다.

아울러 지난 11일부터 6월초까지는 전국 60여개 기관에서 총 1천 여 명의 사회서비스형 사업 참여자 교육이 진행되고 있다.

한국노인인력개발원 강익구 원장은 “사회서비스형 노인일자리사업에 앞서 진행되는 직무교육 시 생활 속 거리두기 방역체계를 준수해 안전한 교육 운영에 만전을 기할 예정”라고 밝혔다.

김재형 기자 skyblue75@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