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1 18:42 (월)
이천 물류센터 화재…김용균법 위반 여부 집중 조사
상태바
이천 물류센터 화재…김용균법 위반 여부 집중 조사
  • 한다영 기자
  • 승인 2020.05.07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YTN뉴스 캡처]
[YTN뉴스 캡처]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38명이 사망하고 10명이 부상을 입은 이천 물류센터 신축공사 화재사고와 관련해 김용균법 위반 여부 등 원인 조사를 실시한다.

고용노동부는 7일부터 2주 간 물류센터 화재사고 현장의 안전관리 실태를 정밀 점검하기 위해 원청 시공사에 대한 특별감독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사고현장은 물론 원청 본사와 원청이 시공하고 있는 전국의 물류·냉동창고 건설현장에 대해 시행한다.

특히 올해부터 원청 시공사의 책임을 대폭 강화한 산업안전보건법(김용균법)이 지난 1월부터 시행된 만큼 이번 감독에서는 화재·폭발을 예방하기 위한 원청의 안전조치 의무 이행을 중점적으로 확인한다.

원청 본사에 대해서는 안전경영체계 및 현장지원 등의 적정성 여부를 확인하고, 원청에서 시공 중인 건설현장에 대해서는 원청의 안전보건조치 의무이행 여부를 집중 감독할 계획이다.

아울러, 유사한 화재·폭발사고를 예방하기 위하여 전국의 물류‧냉동창고 건설현장(340여 개소)에 대해서도 이날 부터 5주간 긴급감독을 병행 실시한다.

관계자는 "감독 결과 법 위반사항은 사법처리 등 엄중히 조치하고 감독 이후에도 공사종료까지 주기적으로 작업상황 및 안전관리 실태를 확인해 안전수칙을 받드시 지킬 수 있도록 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