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8 22:48 (목)
정부, 골목경제 회복 지원 사업 공모해 80억 투입
상태바
정부, 골목경제 회복 지원 사업 공모해 80억 투입
  • 한다영 기자
  • 승인 2020.04.22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정부가 지역 소상공인·자영업자로 구성된 골목경제가 유지되고 조속히 회복될 수 있도록 '골목경제 회복지원사업' 공모를 실시해 채택된 10개의 가게에 80억원을 투입한다.

행정안전부는 22일 이번 공모는 경기침체와 소비심리 위축, 휴·폐업에 따른 빈 점포 발생 등 상권 내 문제를 골목공동체가 스스로 해결하고 극복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이라고 설명했다.

올해는 특히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여파를 최소화 하고 골목경제를 유지하고 살리는데 주안점을 두고 공모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다.

골목상권 활력 제고를 위해서 자율적 임대료‧관리비 인하, 소비촉진 운동, 방역 등 안심 방문 환경조성, 빈 점포 이용 등 다양한 방안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한 경쟁력 있는 골목상권으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코로나19 이후 환경변화(비대면, 비접촉 경제)에 적합한 골목상권 운영 방안 마련도 함께 추진된다.

한편, 공모 참가를 희망하는 지자체는 주민, 상인, 임대인 등이 참여한 사업계획을 시·도를 거쳐 5월 8일까지 행안부에 제출하면 된다. 서류심사와 발표심사(영상회의)를 거쳐 5월 중에 10개 대상지를 선정할 계획이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