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6 20:44 (화)
양산시,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사업 추진
상태바
양산시,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 사업 추진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0.04.08 2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저소득 1만500여 세대 선불카드 및 온누리상품권 지원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경남 양산시가 코로나 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계층의 생활안정과 지역사회소비활동을 촉진하기 위해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 지원대상은 국민기초수급자와 차상위계층 10,500여 세대로 국비 64억원을 투입해 대상가구에 4월 중순이후 순차적으로 선불카드 및 온누리상품권으로 지원되며, 사업비 전액이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소비로 연결되도록 사용지역을 양산시로 한정하며, 사용기한도 오는 8월까지로 제한한다.

또 지원 금액은 급여자격별·가구원수별 차등 지급돼 생계·의료급여 수급자는 1인가구 52만원, 2인가구 88만원, 3인가구 114만원, 4인가구 140만원이며, 주거·교육급여와 차상위계층은 1인가구 40만원, 2인가구 68만원, 3인가구 88만원, 4인가구 108만원이 지급된다.

한편 양산시 관계자는 “이번 한시생활지원사업이 코로나19로 생활 여건이 취약한 저소득층의 생활안정 뿐만 아니라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