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4 23:39 (목)
남부지방산림청, 경북 봉화군 산불진화 완료
상태바
남부지방산림청, 경북 봉화군 산불진화 완료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4.08 17: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남부지방산림청
사진=남부지방산림청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남부지방산림청은 경북 봉화군 춘양면 서벽리 산161 일원에서 발생한 산불을 8일 오후 2시 6분에 주불진화를 완료하고 잔불진화 및 뒷불감시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산림당국은 오늘 발생한 산불 진화를 위해 2대의 산불진화헬기와 11대의 진화차량을 현장에 투입했다.

또 지상에서는 남부지방산림청과 봉화군 ‘산림공무원’, ‘산불재난특수진화대’를 비롯해 총 138명의 진화인력(남부지방산림청·봉화군 공무원 31명, 진화대 95명, 국립백두대간수목원 직원 등)이 투입돼 산불진화를 위해 총력을 다했다.

산불발생 원인은 쓰레기 소각으로 추정하고 있으며, 잔불 정리 후 산불이 재발 될 위험을 감안해 지상진화인력을 계속해서 현장 배치할 계획이다.

남부지방산림청 관계자는 “사소한 부주의로 인해 발생한 산불이더라도 산불 가해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며 “산불예방을 위해 불법소각 행위 등을 발견하는 경우 관계기관에 적극적인 신고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