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23:17 (토)
진주시, 9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상태바
진주시, 9번째 코로나19 확진자 발생
  • 노지철 기자
  • 승인 2020.04.03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주 3·4번과 같은 시간대 목욕탕 이용
3일 조규일 진주시장이 시청 브리핑 룸에서 코로나19 진주 9번째 확진자 발생사실을 알렸다. 사진제공=진주시청
3일 조규일 진주시장이 시청 브리핑 룸에서 코로나19 진주 9번째 확진자 발생사실을 알렸다. 사진제공=진주시청

[KNS뉴스통신=노지철 기자] 조규일 시장은 3일 오전 11시 40분께 시청 브리핑 룸에서 코로나19 진주 9번째 확진자가 발생한 사실을 알리고 시민의 긴밀한 주의와 협조를 당부했다.

진주시 9번 확진자는 가좌동 거주 61년생 여성으로 윙스스파 목욕회원으로 진주 3번과 4번 확진자가 이용한 시간대인 ‘지난달 21일 오후 5시부터 7시 30분 사이’ 스파를 이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진주시의 윙스타워 이용자 검사 안내에 따라 지난 2일 보건소 선별진료소를 자차로 방문해 검사를 받았고, 3일 오전 7시 50분께 코로나 확진 판정을 받았다.

9번 확진자는 2일 약간의 감기 증상이 나타난 것으로 파악됐고, 지난 1일 오전 10시께 가호동행정복지센터를 방문, 이후 오후 10시부터 일자리사업대상자 8명, 전문방역원 2명과 함께 조별교육을 받았다.

9번 확진자는 2일 오후 1시께 동행정복지센터 방문, 오후 2시 40분께 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사를 받은 후 오후 3시 17분부터 51분 사이 탑마트 진주주약점을 방문해 고구마, 토마토 등을 구입하고 자차로 귀가했다.

시는 확진자가 동선확인 해당 기간내에 외부 이동시 마스크를 항상 착용한 것으로 전했고, 시는 확진 통보 즉시 확진자 자택과 가호동행정복지센터, 호탄동 탑유황스파, 탑마트 진주주약점 등을 방역소독하고 일시 폐쇄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윙스스파, 명석스파랜드를 비롯한 목욕시설을 중심으로 확진자가 연이어 발생하고 있다”며“시민은 가급적 2주간 목욕업소 이용을 자제해 줄 것을 권고한다”고 말했다.

노지철 기자 rgc5630@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