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22:24 (토)
익산시의회, ‘코로나 추경예산’제224회 임시회 폐회
상태바
익산시의회, ‘코로나 추경예산’제224회 임시회 폐회
  • 우병희 기자
  • 승인 2020.03.31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익산시의회(의장 조규대)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민생안정과 소상공인 지원에 초점을 맞춘 올해 첫 추경예산을 의결했다.

시의회는 31일(화) 제224회 임시회 2차 본회의를 열어 코로나19 대응 긴급지원 사업을 담은 추가경정예산안을 의결하고 2일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예산결산특별위원회는 본회의에 앞서 30일(월) 회의를 열고 360 억원 규모의 추경예산안을 통과시켰다.

이번 추경예산안에는 ▲코로나19피해 소상공인 공공요금 및 사회보험료 지원사업 91억원, ▲취약계층 생활지원비 지원사업 102억원, ▲감염증 방역체계 구축 사업 9억원 등이 담겼다.

조규대 의장은 “코로나19 사태로 인한 지역경제의 위기를 극복하고 절박하고 어려운 계층의 생활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원포인트’로 임시회를 열어 추경예산안을 처리했다.”고 말하며, “확정된 예산이 침체된 민생경제 회복에 기여할 수 있도록 신속하고 효과적으로 집행해달라”고 당부했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