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30 23:17 (토)
전자정부 대표 서비스는 홈택스· 코레일· 건강보험· 정부24
상태바
전자정부 대표 서비스는 홈택스· 코레일· 건강보험· 정부24
  • 한다영 기자
  • 승인 2020.03.31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가장 널리 이용된 전자정부 서비스는 연말정산 등을 위해 응답자의 97.2%가 이용한 국세청의 홈택스로 나타났다. 코레일, 국민건강보험공단 서비스도 각각 77.6%, 68.8%가 이용했으며 정부 대표 포털인 정부24를 이용한 응답자는 절반이 넘는 57.4%였다.

행정안전부는 2019년 전자정부 서비스의 인지도, 이용률, 만족도 등을 조사한 이용실태 조사결과를 발표했다. 인지도는 93.8%, 이용률은 87.6%, 만족도는 97.8%로 조사돼 전년에 비해 각각 1.3%p, 0.1%p, 0.6%p 높아진 것으로 나타났다.

초중고 교육용 서비스는 10대와 40대가, 교통·여행 관련 서비스는 20대와 30대가, 육아 관련 서비스는 30대와 40대가, 복지 관련 서비스는 50대에서 이용률이 높게 나타났다. 운전면허 갱신과 여권 발급 등에 대해서는 직접 방문 대신 향후에 온라인으로 이용하기를 원한다고 답한 응답자가 많았다.

주택매매, 혼인신고, 사망신고 등 개인의 자산이나 신원과 관련한 행정서비스는 향후에도 직접 방문하는 방식을 선호했다. 전자정부 서비스를 알게 된 경로도 연령대에 따라 달랐다.

30대 이하에서는 인터넷 배너나 광고, 블로그와 SNS 등을 통해 인지했다고 응답한 반면 60대 이상에서는 아는 사람(68.8%), 관공서 직원(43.4%), 언론매체(34.2%) 등을 통해 알게 되었다고 답했다.

아울러 국민이 전자정부 서비스를 더욱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는 지금 정부가 추진하는 플러그인 제거, 공인인증 수단 다양화 외에 연령대별로 차별화된 접근이 필요하다는 점도 확인됐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