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23:31 (화)
전주지역 종교단체, 따뜻한 나눔의 손길 전해
상태바
전주지역 종교단체, 따뜻한 나눔의 손길 전해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3.26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주 칠성사, 26일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계층을 위해 성금 525만 3000원 전주시에 기탁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전주 완산칠봉에 위치한 사찰인 칠성사가 코로나19로 힘겨워하는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따뜻한 나눔의 손길을 전했다.

26일 칠성사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소외된 이웃을 위해 성금 525만 3000원을 전주시에 기탁했다.

해마다 정월기도 모임 후 모인 기도비를 활용해 노인복지시설 등에 지속적인 기부활동을 해온 전주 칠성사는 올해의 경우 코로나19로 힘들어하는 저소득계층의 어려움을 듣고, 이를 돕기 위해 시에 성금을 기탁했다.

영명 칠성사 주지 스님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경기침체가 장기화되고 있는 상황에서 지역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에게 작게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며 “코로나19 상황이 진정돼 다시 자유롭고 평온한 세상이 찾아오길 바란다”고 전했다.

복지환경국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관심을 잃지 않고 힘든 상황에서도 나눔활동에 앞장서고 있는 종교단체들의 훈훈한 마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지역사회와 손잡고 함께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1900년 창건된 칠성사는 대한불교조계종 제17교구 본사인 금산사의 말사이며, 극락전과 산신각, 요사 등이 현존해 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