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10 21:58 (금)
김두관 의원, 양산시(을) 본 후보 등록 “이름값 하겠다”
상태바
김두관 의원, 양산시(을) 본 후보 등록 “이름값 하겠다”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0.03.26 14: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관·도지사·국회의원을 지낸 검증된 힘으로 부울경 메가시티 중심지, ‘더 큰 양산’ 만들 것”
_본 후보 등록
김두관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양산시을 후보 본 후보 등록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김두관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양산시을 후보)는 26일 오전 9시 30분, 양산시 선거관리위원회를 찾아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양산시(을) 후보자 등록을 마쳤다.

 김 후보는 등록 후 “장관·도지사·국회의원을 지낸 검증된 힘으로 확실한 양산발전을 이루겠다”며 “양산 광역전철 시대를 열고, 양산을 부울경 메가시티의 중심으로 키우겠다”고 포부를 밝혔으며 “김두관이라는 기대대로 이름값 하겠다”고 말했다.

김 후보는 마을 이장 출신으로 민선1,2기 남해군수, 제34대 경남도지사 및 제5대 행정자치부 장관을 역임했고, 현재 20대 국회의원으로 국회 기획재정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있다.

또 동아대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고, 병역은 육군병장으로 만기 전역했으며 더불어민주당 21대 총선 중앙선거대책위원회 공동선대위원장이자 경남·울산 선대위원장을 맡아 총선 승리를 위해 선거 전반을 진두지휘하고 있다.

또한 김 후보는 ‘양산 광역전철 시대’,‘부·울·경 메가시티 중심지, 양산’을 내세우며  ▲부·울·경 광역철도 중심지 양산 ▲첨단 소재·부품·장비 특화단지 조성 및 기업유치를 통한 튼튼한 경제생태계 구축 ▲교육·문화환경 개선  ▲송전탑 및 전신주 지중화 사업 추진 등 지역 맞춤 및 양산시 숙원사업 해결을 위한 여러 공약을 발표해온 바 있다.

한편 김두관 후보는, “이번 4·15총선은 국난조차 권력에 이용하려는 세력에 맞서 국민 모두가 힘 모아 국난을 극복하는 선거이자, 양산을 부울경의 중심으로 만드는 선거”라며 “누가 이 위기를 극복할 수 있는지, 누가 진정 양산을 발전시킬 힘이 있는지를 시민들께서 선택해 주실 것”이라고 밝혔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