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0 18:58 (금)
옹진군, 코로나19 위기 극복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동출장소 운영
상태바
옹진군, 코로나19 위기 극복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동출장소 운영
  • 유기현 기자
  • 승인 2020.03.26 11: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동출장소 확대시행 및 맞춤형 지원방안 추진방침
특례보증 이동출장소에서 소상공인들과 상담을 하고 있다.[사진=옹진군]
특례보증 이동출장소에서 소상공인들과 상담을 하고 있다.[사진=옹진군]

[KNS뉴스통신=유기현 기자]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 소상공인의 생활안정을 위해 인천신용보증재단과 함께 지난 24일과25일 백령·대청도에서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동출장소를 운영했다고 26일 밝혔다.

옹진군은 코로나19의 확산과 장기화로 관광객 등은 지난해 3월 대비 63%(서해5도 기준)가 급감했으며 게다가 군장병들 마저 휴가와 외출 자제로 지역경제가 위축돼 소상공인은 당장 내일의 생계를 걱정해야 하는 형편이다.

이에 옹진군은 지역 소상공인의 어려운 현실을 현장에서 듣고 발 빠른 생활안정을 지원하기 위해 인천신용보증재단과 함께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동출장소 운영에 지역 소상공인들의 높은 관심과 호응을 얻고 있다.

소상공인 특례보증 이동출장소는 26일 덕적도, 27일 자월도, 31일 북도, 4월1일 연평도에서 운영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장정민 옹진군수는 “백령ㆍ대청도에 이어 나머지 섬 지역에서도 특례보증이동출장소를 순차적으로 운영해 지역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을 조속히 해결하고 현장의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이겠다”며 “소상공인 맞춤형 지원방안도 추가로 마련해 소상공인 생활안정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옹진군은 지역 경제를 살리기 위해 인천신용보증재단과 소상공인 특례보증을 당초 5천만원에서 7천만원으로 상향하고, 대출이자도 5년간 최대 연3%를 지원 할 예정이다.

유기현 기자 ntrue119@naver.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