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어린이집‧유치원 대상 미세먼지 안내 시스템 신청‧접수
상태바
용인시, 어린이집‧유치원 대상 미세먼지 안내 시스템 신청‧접수
  • 정찬성 기자
  • 승인 2020.03.24 15: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육기관 20곳 선정해 디스플레이 장치 등 보급

[KNS뉴스통신=정찬성 기자] 용인시는 미세먼지 상황을 실시간으로 측정해 안내하는 시스템을 보급키로 하고 4월3일까지 관내 어린이집과 유치원의 신청을 받는다.

면역력이 약한 영유아들을 보호하기 위해 어린이집과 유치원이 대기환경 변화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하려는 것이다.

이 시스템은 관내 14곳에 설치한 센서로 측정한 미세먼지, 초미세먼지, 자외선지수, 온·습도 등의 데이터를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 설치한 모니터로 전송한다.

국가 측정망 외에도 시 자체센서를 추가로 설치해 데이터 전송시간을 1시간에서 10분 단위로 앞당겨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서 보다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했다.

신청을 원하는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은 보육통합정보시스템 안내 사항을 참고해 이메일(choijiwonjj@korea.kr)로 접수하면 된다.

시는 원아 수 등을 고려해 20곳을 선정, 미세먼지 데이터 정보를 받을 수 있도록 디지털 정보 디스플레이 장치를 설치할 방침이다.

미세먼지 실시간 정보는‘스마트용인’(http://u.yongin.go.kr) 포털을 통해 시민 누구나 확인 할 수 있다.

한편, 시는 촘촘한 정보 수집을 위해 오는 3월까지 동천동·서농동 주민센터와 남사도서관 등 3곳에 미세먼지 측정기를 추가로 설치하고 기존에 14곳 측정기도 환경부 성능인증 1등급 제품으로 교체할 예정이다.

정찬성 기자 ccs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