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22:17 (월)
부평 테마의 거리,‘착한 임대료 운동’동참
상태바
부평 테마의 거리,‘착한 임대료 운동’동참
  • 김재우 기자
  • 승인 2020.03.24 10: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재우 기자]

부평구(구청장 차준택)테마의 거리 상인들이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했다.

23일 구에 따르면 부평역 앞 시장로와 대정로 인근에 위치한 부평 테마의 거리 임대인 8명이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해 10~20%의 임대료를 인하했다.

이번 캠페인을 통해 테마의 거리 25개 점포가 1~3개월간 월 30만 원에서 150만 원까지 부담을 덜게 됐다.

박대진 부평 테마의 거리 상인연합회 회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럴 때 일수록 서로가 조금씩 양보하고 배려한다면 위기를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며 “임대인들도 쉽지 않은 결정이었을 텐데 고통을 분담해 줘 다시 한 번 감사하다”고 말했다.

부평 테마의 거리 상인회는 자체적으로 수시 방역을 실시하고, 점포별로 손소독제를 구비하는 등 안전한 거리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구에서도 방역 지원과 방역기 대여, 현수막 홍보 등을 통해 힘을 보태고 있다.

차준택 구청장은 “요즘 소상공인들에게 가장 절실한 것이 임대료일 텐데, 자발적으로 참여해 준 임대인들께 감사하다”며 “착한 임대료 운동이 어려움에 처한 소상공인과 침체된 지역 경제를 활성화시키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부평구에서는 문화의 거리를 비롯해 삼산1동 아파트 상가, 우림라이온스밸리 등에서 착한 임대료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김재우 기자 woom00211@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