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6 10:09 (월)
고흥군, 매실 복숭아씨살이좀벌 방제 총력
상태바
고흥군, 매실 복숭아씨살이좀벌 방제 총력
  • 염보라 기자
  • 승인 2020.03.19 1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매실 전체 재배면적 대상 돌발 병해충 방제사업 추진
△고흥군 매실 복숭아씨살이좀벌 방제 총력 [사진=고흥군 제공]
△고흥군 매실 복숭아씨살이좀벌 방제 총력 [사진=고흥군 제공]

[KNS뉴스통신=염보라 기자] 고흥군(군수 송귀근)은 매실 재배농가에 큰 피해를 주고 있는 “복숭아씨살이좀벌” 피해를 줄이기 위해 매실 전체 재배면적을 대상으로 돌발병해충 방제사업을 추진한다.

복숭아씨살이좀벌은 매실과 같은 핵과류에서 주로 발생하는 해충으로 2010년경부터 전남 남부지역에서 발생하기 시작하여, 작년에는 전남 재배면적 3,915ha중 1,194ha에서 피해가 발생하였고, 고흥군은 164ha중 114ha에서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조사되었다.

군 관계자는 “온난화로 이상기후가 계속되는 가운데 올해 1~2월 기온이 평년에 비해 따뜻해 병해충 피해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매실 개화시기도 빨라져 복숭아씨살이좀벌 방제적기가 전년에 비해 2주정도 앞당겨질 것으로 예상되어 3월 중하순까지 복숭아씨살이좀벌을 집중방제 할 수 있도록 약제 지원 및 현장지도를 추진하여 피해 최소화에 총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또한, 복숭아씨살이좀벌은 수확기에 접어들면서 과피가 갈색으로 함몰되고 이후 낙과로 이어져 경제적 피해가 매우 크므로 피해 경감을 위해 적기방제와 함께 낙과된 과실을 철저히 과원 내에서 제거해 줄 것을 당부하였다.

염보라 기자 200040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