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0 09:00 (월)
함양군, 임산부 감염 예방 위해 ‘재택근무’ 추진
상태바
함양군, 임산부 감염 예방 위해 ‘재택근무’ 추진
  • 박영철 기자
  • 승인 2020.03.17 08: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박영철 기자] 함양군이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임산부 등 고위험군에 대한 재택근무를 실시해 직원 안전과 감염 예방을 위한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라 16일부터는 만8세 이하 초등학생 자녀를 둔 직원과 임산부 등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실시한다.

 군은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을 막기 위해 각급 보육시설 및 학교의 개원일과 개학일이 연기되어 어린자녀를 둔 직원들이 보육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점을 감안해 이들을 대상으로 재택근무를 우선적으로 실시하게 됐다.

 함양군은 16일부터 27일까지 1차로 재택근무를 실시한 후 정부의 학사 일정에 따라 재택근무 기간을 확대할 계획이다.

박영철 기자 ppp9994@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