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2 23:33 (금)
진도군,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 선정
상태바
진도군,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 선정
  • 염보라 기자
  • 승인 2020.03.16 13: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택정비‧기반시설 정비‧마을환경개선 등 생활여건 개조…3년 39억 투입
△진도군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공모 선정 [사진=진도군 제공]
△진도군청제공 [사진=진도군 제공]

[KNS뉴스통신=염보라 기자] 진도군이 국가균형발전위원회가 주관한 ‘2020년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에 선정되어 39억원을 지원 받는다.

13일 진도군에 따르면 조도면 산행마을과 육동마을이 이번사업에 최종 선정, 작년 성남도에 이어 2년 연속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군은 지난해부터 주민설명회와 추진협의체를 구성해 공모 계획을 수립, 지난 1월 공모신청 후 현장평가와 대면평가를 거쳐 최종 선정됐다.

이 사업은 안전‧위생 등 필수적인 생활인프라 확충을 통한 주거환경 개선과 주민역량 강화 등을 지원해 취약지역 주민의 기본적인 생활수준을 향상 시키는 사업이다.

산행마을은 주민 165명 90가구, 육동마을은 주민 110명 64가구로 구성돼 주로 톳‧미역 등 양식어업과 쑥‧청보리 등 농업에 종사하고 있다.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두 마을에 앞으로 3년간 39억원을 투입 ▲빈집 정비 ▲CCTV‧가로등‧방범등‧안전펜스 등 기반시설 정비 ▲소공원‧담장정비 등 마을환경개선 ▲휴먼케어‧주민역량강화 사업 등을 추진한다.

진도군 지역개발과 관계자는 “낙후된 주거환경으로 불편을 겪었던 섬 주민들의 생활여건 개선을 통한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염보라 기자 200040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