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6 23:07 (토)
청주, 효성병원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상태바
청주, 효성병원 직원 1명 코로나19 확진자 추가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02.29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 6번째, 충북 11번째 확진자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 청주시에서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또 발생했다.

29일 청주시에 따르면, 청주시 상당구 금천동 효성병원 근무하는 직원 A(25)씨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이 나왔다.

이로써 청주에서 6번째이자 충북에서 11번째 확진자다.  

A씨는 지난 15~16일 고향인 대구를 방문했을 때 신천지 교회 신도와 접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 신도가 22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후, A씨는 3월 1일까지 자가 격리 상태였다.

효성병원 선별진료소는 자가격리 중인 28일 A씨의 검체를 채취, 민간수탁 기관에 검사를 의뢰한 결과, 29일 낮 12시경 '양성'판정으로 나와 확진자로 분류됐다.

A씨는 청주의료원으로 옮겨져 입원 격리된다. 

하지만 A씨는 고향에 다녀왔을 뿐 자신은 신천지와 아무런 관련이 없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