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3 11:25 (금)
文 대통령, 대구 찾아 “바이러스와 싸움에서 승리할 것” 위로
상태바
文 대통령, 대구 찾아 “바이러스와 싸움에서 승리할 것” 위로
  • 박정민 기자
  • 승인 2020.02.26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청와대]
[사진=청와대]

[KNS뉴스통신=박정민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25일 대구를 찾아 코로나19 대응 대구지역 특별대책회의를 열었다. 이날 회의에는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 진영 행정안전부 장관,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등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밤낮없이 감염병과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과 방역 인력의 헌신적 노력에 한없는 존경과 감사를 표한다"며 "무엇보다 큰 고통을 겪고 계신 대구시민과 경북도민들께 깊은 위로와 격려의 말씀을 드린다"며 대구시민들을 위로했다.

이어 "일상이 위협받고 있는 매우 어려운 상황에서도 차분하게 사태 해결에 힘을 모아주고 계신다"며 "정부는 범국가적 역량을 모아 대구·경북과 함께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아울러 이날 논란이 됐던 '대구 봉쇄' 표현과 관련 "'최대한 봉쇄 정책을 시행한다'는 표현이 있었으나 지역적인 봉쇄를 말하는 것이 아니고 전파와 확산을 최대한 차단한다는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재차 해명했다.

그러면서 "'특별교부세와 예비비를 포함한 긴급 예산 신속 집행' 등 대구·경북이 겪고 있는 사회경제적 피해를 덜기 위한 특단의 지원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편, 대구·경북 지역에 코로나19 확진자가 대거 발생하면서 정세균 국무총리가 중앙재난안전대책 본부장으로서 직접 대구에 상주하면서 현장을 진두지휘 한다.

박정민 기자 passion@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