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12:14 (일)
주낙영 경주시장, 코로나19 방역대책 점검 및 총력 대응 지시
상태바
주낙영 경주시장, 코로나19 방역대책 점검 및 총력 대응 지시
  • 안승환 기자
  • 승인 2020.02.19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경주시
사진=경주시

[KNS뉴스통신=안승환 기자] 18일 대구에 이어 19일 영천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3명이 발생한 가운데, 경주시는 주낙영 시장의 주재로 코로나19 방역대책을 점검하는 긴급대책회의를 열었다.

이날 긴급대책회의에서는 주낙영 경주시장, 이영석 부시장, 국‧소‧본부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역 내 코로나19의 전파·확산을 방지하기 위한 방역대책에 대해 다시 점검하고 논의했다.

주낙영 시장은 경북지역에 확진자가 발생한데 대해 우려를 표하며, “예상가능한 모든 상황에 대비해 전 행정력을 집중해 코로나19에 대해 선제적으로 조치하고, 시민의 건강 보호 및 상황 장기화에도 대비할 것”을 지시했다.

아울러 “각 부서별로 다중이용시설 및 대중교통 소독과 취약계층 예방활동을 강화하고, 특히 SNS 등에 확인되지 않은 정보가 무분별하게 퍼지고 있는 상황에서 정확한 현황 파악과 정보공유체계 및 부서별 사전 준비태세 점검할 것”을 강조했다.

한편 경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는 주낙영 경주시장을 본부장으로 상황 총괄반, 의료 및 방역대책반 등으로 구성하고, 전 부서의 가용역량을 총동원해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총력 대응체제를 가동하고 있다.

안승환 기자 no1new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