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15:23 (토)
대구 달서구, 2020년 사랑나눔 직원 단체헌혈 행사 진행
상태바
대구 달서구, 2020년 사랑나눔 직원 단체헌혈 행사 진행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2.18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9년 사랑나눔 직원 단체헌혈 모습. [사진=대구달서구]
2019년 사랑나눔 직원 단체헌혈 모습. [사진=대구달서구]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대구시 달서구는 오는 21일 오전 9시~오후 4시까지(12시~13시 제외) 구청 광장에서 구 산하직원 및 인접 공공기관과 민원인을 대상으로 하는 ‘2020년 사랑나눔 직원 단체헌혈’ 행사를 가진다고 밝혔다.

달서구는 최근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인한 헌혈인구 감소와 수혈용 혈액수요 증가로 혈액수급이 악화된 어려운 상황에서 공직자들이 솔선수범해 사랑나눔 직원 단체헌혈 행사를 진행한다.

헌혈 행사는 2003년부터 달서구청과 대한적십자 대구·경북 혈액원 주관으로 구청광장에서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날 헌혈에 참여하는 이들을 대상으로 B형간염항원, C형간염항체, 매독항체 등 각종 검사 결과를 발송해준다.

또한 참여자들은 병원에서 수혈 후 헌혈증서 제출 시 수혈비용 중 본인부담금 공제를 받을 수 있고 각종 기념품도 증정될 예정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매년 혈액수입에 들어가는 비용이 약 700억원으로 혈액 자급자족을 위해 매년 300만 명의 헌혈이 필요한 현실에서 우리 구 산하 직원들과 구청을 방문하는 민원인들의 사랑나눔 헌혈을 통해 조금이나마 어려움을 해소시키는데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이다”고 전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