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15:41 (화)
양산시, 동면 상수도 미공급지역 지방상수도 공급
상태바
양산시, 동면 상수도 미공급지역 지방상수도 공급
  • 안철이 기자
  • 승인 2020.02.17 2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면지구 지방상수도 매설공사 법기리, 개곡리 구간 6월 준공

[KNS뉴스통신=안철이 기자]경남 양산시는 동면지역 마을상수도 사용지역 내 안정적이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2018년 6월 동면지구 지방상수도 매설공사를 착공한 가운데 현재 법기리와 개곡마을 구간은 70% 공정을 보여 오는 6월경 지방상수도를 공급할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현재 동면지역 5개 마을(남락, 영천, 개곡, 본법, 창기마을)은 지방상수도 미공급지역으로, 그동안 지하수 및 계곡수를 생활용수로 사용하면서 갈수기나 가뭄 등에 취약해 생활에 불편을 겪어 왔다.

이에 시는 동면지역 5개 마을 내 지방상수도를 공급하기 위해 내년까지 총사업비 53억원(국비16억, 도비21억, 시비16억)을 투입해 상수관로(L=18.7㎞, D15~150㎜) 매설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먼저 발주된 법기와 개곡마을 구간에 이어 남락과 영천마을 구간도 현재 발주돼 내년에는 상수도를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한편 이명기 수도과장은 “동면지구 지방상수도 매설공사가 완료되면 최근 기후변화로 인한 극심한 가뭄으로 피해를 겪고 있던 동면지역 5개마을(500세대 1,038명)내 깨끗하고 안전한 지방상수도를 안정적으로 공급해 주민의 생활환경개선에 기여할 수 있게 될 뿐만 아니라 농어촌지역의 개발을 통한 양산의 균형적인 발전을 도모할 수 있게 된다”고 전했다.

안철이 기자 acl8686@hanmail.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