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4 18:18 (토)
익산시의회 박종대 의원, 코로나 19관련 "원광대 중국인 유학생을 기숙사에 보호 관리" 주장
상태바
익산시의회 박종대 의원, 코로나 19관련 "원광대 중국인 유학생을 기숙사에 보호 관리" 주장
  • 우병희 기자
  • 승인 2020.02.17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우병희 기자]  익산시의회 박종대 의원(남중동, 신동)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중국인 유학생 전원을 대학 내 기숙사에서 보호 관리해야 한다고 원광대 측에 강력 촉구했다.

현재 원광대 중국인 유학생은 440명으로 춘제(春節·음력설)를 지내기 위해 중국으로 돌아간 학생은 416명, 이미 53명은 입국하여 원룸 등의 자가에 격리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되고 있다.

박종대 의원은 “향후 363명의 중국인 유학생들이 개강(3.2)에 맞춰 익산으로 돌아올 것이 예상되고, 중국인 유학생들이 원룸 등 자가격리를 할 경우 건강상태 체크 및 격리가 제대로 이뤄지지 않아 지역 내 코로나바이러스 확산요소가 많을 것으로 우려된다.”고 말했다.

이에 박 의원은 "지역 주민 보호차원에서 중국인 유학생 전원을 바이러스 잠복기인 14일 동안 기숙사에서 격리하는 방안을 원광대학교 측에서 적극 검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한편, 전북대(987명)과 군산대(372명)에서는 중국인 유학생 전원을 기숙사에서 격리하는 것으로 최근 결정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우병희 기자 wbh4757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