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5 17:20 (월)
전주대, 중등교원 임용시험 합격자 80명 배출 ‘전북 수석도 차지’
상태바
전주대, 중등교원 임용시험 합격자 80명 배출 ‘전북 수석도 차지’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2.17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전주대(이호인 총장)는 2020년도 전국‧시도교육청 중등교사 임용시험에서 중등특수교육과 19명을 비롯하여 총 80명의 합격자를 배출했다고 밝혔다.

학과별로는 중등특수교육과가 19명으로 가장 많고, 가정교육과 11명, 한문교육과 7명, 과학교육과 7명, 수학교육과 7명, 국어교육과 6명, 영어교육과 2명 순이다. 상담심리학과, 문헌정보학과 등 일반대학 교직과정(비사범계열 학과)에서도 21명이 합격했다.

특히 이번 임용시험에서는 전주대 중등특수교육과 김세연 졸업생이 전북지역 수석을 차지하면서 지난해에 이어 전주대에서 2년 연속 특수(중등)과목 수석 합격자가 배출됐다.

김세연(24) 합격자는 “사제동행 프로그램에 참여하며 이론을 다지고, 1차 합격 이후에는 교수님, 선배들과 함께 스터디를 하면서 수업실연을 준비해온 결과 좋은 결실을 맺게 됐다.”라며, “장애학생의 건강한 생활과 교육을 돕는 특수교사가 되겠다.”라고 말했다.

전주대 사범대학은 인성과 실력을 갖춘 교사를 양성하기 위해 각종 장학혜택과 더불어 사제동행 특강, 수업실연 컨설팅, 서비스러닝(Service-Learning), 예비 교사 아카데미 등 이론과 실무능력을 균형있게 갖출 수 있도록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다.

그 결과 2018년에는 61명, 2019년에는 70명의 합격자를 배출한데 이어 2020년에는 80명의 합격자를 내며 그 숫자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다.

사범대학장 소현성 교수는 “교수님들의 헌신적인 지도와 학생들의 열정적인 노력으로 값진 결과를 내게 됐다.”며, “앞으로도 교직 직무에 필요한 역량과 따뜻한 성품을 갖춘 교사를 양성하기 위해 질 좋은 교육 환경과 프로그램을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