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13:24 (목)
고령군, 코로나19 피해 등 중소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
상태바
고령군, 코로나19 피해 등 중소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 지원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2.17 18: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고령군
사진=고령군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 고령군은 코로나19 사태로 소비·수출·관광 등 지역경제에 타격이 예상됨에 따라 자금수급이 어려운 관내 중소기업의 경영안정화와 자금난을 해소하기 위해 중소기업 긴급경영안정자금지원 신청서를 받고 있다.

긴급경영안정자금신청은 17일부터(자금소진 시 조기마감)받고 있으며, 지원대상은 ‘중소기업기본법’ 상의 중소기업으로 융자신청일 현재 관내에 사업장을 두고 코로나19로 인해 피해를 입었거나 피해가 예상되는 기업과 일본 수출규제로 피해를 입은 중소기업이다.

긴급경영안정자금은 매출규모에 따라 업체당 3억~5억원까지 융자금액을 추천하며 상환기간은 1년 거치 약정상환으로 대출이자 일부(3%)를 도에서 지원하는 사업이다.

곽용환 고령군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자금 유동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이 긴급경영안정자금을 통해서 기업의 경영안정화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