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20:11 (일)
권택기 한국당 안동 예비후보, 복지분야 공약 발표
상태바
권택기 한국당 안동 예비후보, 복지분야 공약 발표
  • 박강용 기자
  • 승인 2020.02.17 1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복지사 복지포인트 공무원 수준 상향조정 약속
처우개선 및 신분보장 강화하는 구조적 보완책 마련
권택기 자유한국당 안동 예비후보
권택기 자유한국당 안동 예비후보

[KNS뉴스통신=박강용 기자] 오는 4월 총선에 출마하는 권택기(54) 안동시선거구 자유한국당 예비후보가 복지분야 공약으로 “사회복지사들에게 지급되는 복지포인트를 공무원 수준으로 상향 조정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안동 등 일부 기초단체가 사회복지사들에게 소액으로 지급하는 복지포인트를 사회복지직 공무원 수준만큼 3년 내에 점진적으로 상향 조정하고, 이를 전국 모든 기초단체가 의무화할 수 있도록 ‘사회복지사법’(약칭)을 개정하겠다고 17일 밝혔다.

권 예비후보는 “사회복지 종사자의 임금과 처우를 개선하지 않으면 서비스의 당사자(사회복지종사자)가 서비스의 대상인 국민에게 제공하는 질도 낮아질 수밖에 없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전국적인 단일임금체계 구축 △사회복지사 일자리 확대 △사회복지시설 종사자 3교대 근무제 정상화 △사회복지사 안전사고 대비 보험가입 지원 및 민·형사상 법률지원 등의 공약을 추가로 제시했다.

또 “지역 및 이용자들의 특성에 따라 사회복지서비스는 일정한 품질을 유지해야 한다”라며 “양질의 대인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서는 적절한 인력기준을 마련할 수 있는 사회복지시설 인력지원 기준을 현실화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권 예비후보는 “임기 내에 사회복지사의 보수 및 복지포인트 수준을 공무원에 준하게 상향 조정하는 한편, 사회복지사의 처우개선과 신분보장을 강화할 수 있는 구조적 보완책을 함께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박강용 기자 pgy312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