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3 09:50 (수)
16번째 확진자 발생…태국 여행한 40대 한국 여성
상태바
16번째 확진자 발생…태국 여행한 40대 한국 여성
  • 한다영 기자
  • 승인 2020.02.04 14: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보건복지부]
[사진=보건복지부]

[KNS뉴스통신=한다영 기자]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4일 오전 10시 전일 대비 추가로 1명의 환자를 확인했다고 밝혔다. 지난 3일까지 총 15명의 확진자가 격리돼 치료를 받았으며 이날 확진자가 1명 추가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확진자는 총 16명으로 늘었다.

16번째 환자(42세 여자, 한국인)는 태국 여행 후 지난 달 19일 입국했으며 이후 25일 저녁부터 오한 등 증상이 있어 이달 2일까지 치료받았으나 증상이 호전되지 않았다.

3일 전남대학교 병원 내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배제를 위해 격리조치 후 광주 보건환경연구원에 의뢰해 실시한 검사 결과 4일 오전 양성으로 확인됐다.

현재 16번째 환자에 대한 역학조사 및 방역조치가 진행 중으로 추가 정보가 확인되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다.

한편, 기존 확진자 가운데 2번 환자(55세 남성, 한국인)는 완전히 회복해 퇴원을 기다리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폐렴을 비롯한 다른 증상이 모두 호전돼 현재 항바이러스제 투여를 중지했다.

보건당국은 2번 환자 퇴원일을 조만간 결정할 예정이며 2번 환자 이외에도 증상이 호전된 환자들에 대한 퇴원도 검토 중이다.

한다영 기자 dayoung@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