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16:33 (토)
미 민주당 경선 엘리자베스 워런 "가짜 정보 확산자 처벌하자"
상태바
미 민주당 경선 엘리자베스 워런 "가짜 정보 확산자 처벌하자"
  • KNS뉴스통신
  • 승인 2020.01.31 09: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크레디트 ⓒAFPBBNNews=KNS뉴스통신]미국 대통령 선거를 위해 민주당 후보 경선에 도전하고 있는 엘리자베스 워런(Elizabeth Warren)상원 의원은 29일 미국 선거 투표일, 투표 방법에 대해서 고의로 허위 정보를 확산시킨 자에 대한 민사 및 형사 처벌을 설정하자고 제안했다.

워런 씨는 광범위한 가짜 정보 대책을 제안하고 있어 대기업 테크놀로지 기업은 자사의 이익을 위해서 가짜 정보의 확산에 기여하고 있다고도 비난. 대항책을 취할 것을 호소했다.

도널드 트럼프(Donald Trump) 대통령이  승리한 2016년 대통령 선거에서는 투표에 영향을 미치는 것을 목적으로 한 러시아 발신의 가짜 정보 등이 만연. 올해 대선이 그 전철을 밟지 않을까 하는 우려가 있다.

워런 씨는 "2016년과 2018년 선거 모두 인터넷에는 텍스트 메시지로 투표가 가능하다고 전하거나 잘못된 투표일을 유포하거나 하는 등 투표율을 낮춘다는 소식이 있었다"며 "투표의 기본적 권리를 좀먹으려고 하는 분명한 목적을 가지는 이러한 종류의 정보를 고의로 확산시키는 행위에 대해, 엄정한 민사벌이나 형사벌을 부과하는 신법을 강하게 요구해 간다"라고 말했다.

워런은 이어 페이스북(Facebook)과 트위터(Twitter), 구글(Google) 등 IT 기업들에 대해 당장 가짜 정보와 싸우는 실질적인 대책을 강구하라고 촉구했다.

KNS뉴스통신 kns@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