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1 15:08 (금)
완주군 한의사회 21년째 온정
상태바
완주군 한의사회 21년째 온정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1.28 16: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미 300kg 기탁해 독거노인 등 소외이웃 전달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완주군 한의사회가 21년째 온정을 이어오고 있다.

28일 완주군은 매년 명절이면 지역 내 어려운 이웃에게 써달라며 백미를 기탁해 오는 한의사회가 설 명절에도 백미 300kg을 전해왔다고 밝혔다.

완주 한의사회는 경희한의원의 송기율 회장과 34명의 회원으로 구성돼 있다.

기탁된 쌀은 지역내 거주하는 독거노인 등 소외된 이웃에게 전달됐다.

송기율 회장은“앞으로도 지역주민의 건강과 완주군의 발전에 앞장서겠다”며 “지속적인 나눔 활동에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매년 어려운 이웃들에게 따뜻한 사랑을 실천하고 있는 완주군 한의사회에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주민의 복지와 건강증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