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12:25 (화)
경북도,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보급 대폭 확대
상태바
경북도,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보급 대폭 확대
  • 장세홍 기자
  • 승인 2020.01.28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포항시 남구 지곡동 스틸하우스단지. [사진=경북도]
친환경 신재생에너지 보급사업-포항시 남구 지곡동 스틸하우스단지. [사진=경북도]

[KNS뉴스통신=장세홍 기자] 경북도는 올해 신재생에너지 공급분야에 549억원을 투자한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도 441억원 대비 108억원이 늘어난 규모이다.

이는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정부 공모에서 포항시, 경주시 등 11개 사업이 선정돼 전국 최다인 348억원을 투자하게 됐으며, 주택지원사업에 93억원, 건물지원사업에 59억원, 공공기관 및 복지시설에 38억원을 투자한다.

신재생에너지란 기존의 화석연료를 변환해 이용하거나 햇빛, 물, 바람, 지열, 강수, 생명유기체를 포함한 재생가능한 에너지를 일컫는 것으로 태양열, 태양광, 풍력 등이 이에 해당된다.

경북도에서는 이러한 신재생에너지 지원사업을 ‘90년도 이후 계속 추진해 오고 있으며 주택, 상가, 공공시설 등 수요에 맞는 보급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 보급해 나갈 방침이다.

이밖에도 공공시설 에너지 절약사업에 15억원, 복지시설 에너지절약사업에 13억원, 취약계층 에너지복지사업에 45억원 등을 투자한다.

김한수 동해안전략산업국장은 “경북도는 태양광, 풍력 등 신재생에너지 보급의 지리적 환경여건이 좋은 만큼 도민들에게 수익이 공유되는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보급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

장세홍 기자 jsh953@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