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4 07:59 (수)
이남재 민주당 예비후보, 설 맞아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양금덕 할머니 방문
상태바
이남재 민주당 예비후보, 설 맞아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 양금덕 할머니 방문
  • 장경정 기자
  • 승인 2020.01.28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남재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양금덕 할머니 댁 방문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이남재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 양금덕 할머니 댁 방문 [사진=더불어민주당 제공]

[KNS뉴스통신=장경정 기자] 이남재 더불어민주당 예비후보(광주 서구을)는 지난 24일, 일제 강제징용 피해자인 양금덕 할머니를 직접 방문하여 설 명절 인사를 드렸다.

양금덕 할머니는 1994년 13살 소녀 때 일본 교장의 말에 속아 미쓰비시 비행기 부품 제조공장에 끌려가 근로정신대에 강제동원 되었으며, 해방을 맞아 고향으로 돌아왔다.

양금덕 할머니는 “내가 건강하여서 일본과 한국 사이에서 가교역할을 할 수 있어 복이라고 여긴다”며 “문재인 정부에서 꼭 이 문제가 해결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양금덕 할머니는 “이번 총선에 출마했으니 꼭 좋은 결과 있었으면 좋겠다”며 이남재 예비후보의 두 손을 꼭 쥔 채 격려했다.

이남재 예비후보는 “2018년 11월 우리나라 대법원이 일본 기업에 대한 배상 책임과 양금덕 할머니 등이 제기한 손배소도 승소 판결을 냈지만, 일본은 반성과 제대로 된 사과조차 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이 예비후보는 “반드시 국회에 진출해 할머니들의 명예와 존엄 회복을 위하여 힘을 보태겠다”며 “일본 정부의 공식 사과와 법적 배상에 대한 책임 있는 자세를 다시 한번 촉구한다”고 강력히 주장했다.

장경정 기자 knskj1011@daum.net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