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9 08:26 (토)
청주 옥산 '덕촌리 독립운동마을' 2월부터 본격 운영
상태바
청주 옥산 '덕촌리 독립운동마을' 2월부터 본격 운영
  • 이건수 기자
  • 승인 2020.01.27 1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립운동 기억공원...청소년 교육장 기대
[사진=청주시]
[사진=청주시]

[KNS뉴스통신=이건수 기자]청주시가 2월부터 '덕촌리 독립운동마을'을 본격 운영한다.

충북과 청주의 독립 운동사를 기억할 수 있는 공간인 '덕촌리 독립운동마을'은 독립운동마을 표지석, 태극기 거리, 애국의 길, 정순만 선생 기념관, 3.1운동 만세광장 등 다양한 콘텐츠가 있는 독립운동 기억공원이다.

청주시는 제2차 3ㆍ1운동 및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 공모사업에 선정돼 덕촌리 독립운동마을을 조성하고, 지난해 12월 26일 준공식을 가졌다.

이 사업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건의로 이뤄졌다는 점과 독립운동가 정순만 선생의 고향 마을인 덕촌리에 선생의 독립운동사와 옥산지역 신교육의 산실이 됐던 덕신학교 역사를 기록화 했다는 데 의의가 있다.

이점석 민원과장은 “덕촌리 독립운동마을 운영을 위해 노인일자리와 연계하고, 덕신학교 전통문화체험교육과 청주시기록관 기록문화 체험교육을 연계하는 등, 청소년 교육장으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건수 기자 geonba@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