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8 15:18 (화)
증평군, 한파 쉼터 88곳 운영실태 점검
상태바
증평군, 한파 쉼터 88곳 운영실태 점검
  • 성기욱 기자
  • 승인 2020.01.21 1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 청사 전경 모습
증평군 청사 전경 모습

[KNS뉴스통신=성기욱 기자] 충북 증평군은 지역 내 한파 쉼터 88곳에 대한 운영실태 점검을 마쳤다고 21일 밝혔다.

군은 지난 3일부터 난방기 정상가동 여부, 소화기 비치 현황, 운영실태, 한파 발생 시 행동요령 안내문 비치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살폈다.

한파쉼터는 겨울철 한파에 취약한 사람을 보호하기 위해 11월 중순부터 이듬해 3월 중순까지 운영한다.

한파쉼터로 지정한 경로당 71곳에 연간 30만원 상당의 난방비를 지원한다.

지난 12월에는 금융기관, 증평군립도서관 등을 한파쉼터로 추가 지정, 88개까지 확대했다.

군 관계자는 “한파쉼터 이용 시 불편함이 없도록 점검을 이어나갈 것”이아고 말했다.

성기욱 기자 skw8812@kns.tv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