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2 18:38 (토)
전주시설공단, 설 명절 연휴 종합대책 추진한다
상태바
전주시설공단, 설 명절 연휴 종합대책 추진한다
  • 김봉환 기자
  • 승인 2020.01.21 0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지콜.장사시설 정상 운영, 6개 주차장 무료 개방 등
전주효자공원 봉안원
전주효자공원 봉안원

[KNS뉴스통신=김봉환 기자] 전주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전성환)은 설 명절을 맞아 시민 편의를 위해 설 연휴 기간 ‘시설장 종합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공단은 △시민불편 해소 △시민안전 확보 △따뜻한 명절 분위기 조성 △공직기강 확립 등 4가지 중점사항을 중심으로 대책을 추진한다.

시민불편 해소를 위해 설 연휴 기간 동안 이지콜과 장사시설을 정상 운영한다. 단 설 당일 화장시설은 운영하지 않는다.

또한 20개 유료주차장도 정상 운영한다. 특히 귀성객의 편의와 재래시장 활성화를 위해 총 6개 유료주차장을 무료로 운영한다.

종합경기장 부설주차장과 전주동물원 부설주차장은 연휴 기간 내내, 노송천 공영주차장과 한옥마을 노상 공영주차장은 설 당일까지 이틀간 무료로 운영한다. 또 삼천2동 공영주차장과 서신동 공영주차장은 설 당일 무료로 개방한다.

공단은 시민안전 확보를 위해 각 시설장별 사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이에 상습결빙구간 등에 대한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하고 각종 시설 진입도로 및 안전 취약시설을 일제 점검한다.

아울러 따뜻한 명절 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사회복지시설 및 저소득층 위문?격려 활동을 진행한다. 또 전 직원 온누리 상품권 구매 및 재래시장 이용하기 운동을 추진한다.

또한 공직기강 확립을 위해 종합상황실을 운영한다. 시설장 등 주요시설에 대한 자체 경계.경비도 강화한다.

전성환 이사장은 “설 명절을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시민이 편안하고 즐거운 설을 보낼 수 있도록 각종 안전.편의시설에 대한 점검과 환경정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봉환 기자 bong21@empal.com


인기기사
섹션별 최신기사
HOT 연예